지난해 인기리에 방영된 KBS 2TV '동백꽃 필 무렵'과 한류를 견인하고 있는 '사랑의 불시착' 등 한국 드라마 다수가 올해 서울드라마어워즈 본심에 진출했다

去年热播的KBS 2TV《山茶花开时》和引领韩流的《爱的迫降》等韩剧大多入围了今年首尔 电视剧大赏(首尔国际电视节)的正式评选。

서울드라마어워즈조직위원회는 6일 올해 본심 진출작 28편과 개인상 후보 26명을 발 표했다. 단편, 미니시리즈, 장편, 숏폼(short form) 부문으로 나뉜 본심 진출작 중 예술 성, 독창성, 대중성이 가장 뛰어난 한 작품이 대상에 선정된다.

6日,首尔国际电视节组织委员会发表了今年入围的28部作品和26名个人奖项候选人。电 视节正式评选入围作品分为短篇、迷你系列、长篇、短视频四种类型,从中选出艺术性、独 创性、大众性最为突出的一部作品为‘大奖’作品。

올해로 15회째를 맞이한 '서울드라마어워즈2020'은 한국방송협회가 주최하는 국제 드 라마 시상식이다.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 등에 따라 올해는 역대 최대 규모였던 전년보다 출 품작 수가 다소 줄어들어 41개국 212편이 출품됐다.

今年迎来的第15届"首尔国际电视节2020"是韩国放送协会主办的国际电视剧颁奖典礼。 由于新冠肺炎的影响,今年的参展作品数与历年规模最大的前一年相比有所减少,共有41 个国家的212部作品参展。

올해는 한국드라마의 약진이 눈에 띈다. 지난해 본심에 진출한 28개 작품상 후보 중 한국 작품은 2편에 그쳤으나 올해는 9건으로 크게 늘었다

今年韩国电视剧突飞猛进。 去年进入正式评选的28部作品奖候选中,韩国作品只有2部, 但今年增加到了9部。

특히 미니시리즈 부문 경쟁에 오른 8 편 중 한국 드라마는 4편으로 절반이 한국 작품 으로 채워졌다. '동백꽃 필 무렵'과 '사랑의 불시착' 외에도 야구를 소재로 한 오피스극 '스토브리그', 청 춘 복수극 '이태원 클라쓰'가 영국, 독일, 노르웨이 작품과 함께 후보에 올라 경쟁을 펼 치게 됐다.

特别是进入迷你剧小组竞争的8部作品中,韩国电视剧占4部,即其中一半是韩国作品。 除了《山茶花开时》和《爱的迫降》之外,以棒球为题材的职业剧《棒球大联盟》、青春复 仇剧《梨泰院class》与英国、德国、挪威作品一起入围候选名单,展开竞争。


조직위원회 측은 최근 작품들의 트렌드에 대해 "드라마 속 여성 인물들의 활약이 특히 돋보이는 한 해였다"며 "'동백꽃 필 무렵'에선 주인공 동백과 옹산 마을의 여성 인물들 을 통해 독립적이고 강인한 여성 캐릭터를 만날 수 있었고, 이러한 트렌드는 19세기 독일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독일 단편 드라마 '오틸리에 폰 파버 카스텔'에서도 엿볼 수 있다"고 설명했다.

组织委员会方面就最近作品的趋势表示:"今年是电视剧中女性人物活跃度特别突出的一年", "《山茶花开时》通过主角山茶和翁山村的其他女性人物都是坚强独立的女性角色,这种趋 势在 19 世纪德国的真实故事改编的短片《卡斯特尔的奥提莉(Ottilie von Faber-Castell) 》中也可以看到。"

또한 "올해 본심 진출작을 살펴보면 실화 바탕 작품에서 가족, 전쟁, 난민에 관한 이야 기까지 작품의 다양성이 특히 돋보인다"고 평했다

另外,还评价说:"纵观今年的入围作品,从纪实作品到家庭、战争、难民等故事,作品的多 样性尤为突出。"

제15회 서울드라마어워즈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예방을 위해 다음 달 10일 마포구 상암 MBC사옥에서 무관중으로 진행된다. 시상식은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실시간 중 계되며, 내달 15일 오후 3시 MBC를 통해서도 녹화 방송될 예정이다

为了预防新冠肺炎,防止其扩散,第15届首尔国际电视节将于下个月10日在麻浦区上岩 MBC公司大楼以无观众参与的形式进行。 颁奖仪式将通过网络平台进行实时转播,下月15 日下午3时将通过MBC电视台进行录像播放。