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어머니가 늘 ‘파김치’가 돼 잠드셨어요. 온 가족이 계속 집에 붙어 있으니…”

母亲总是变成'葱泡菜'入睡。全家老小都在家呆着....

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온라인 개강한 뒤 집에서 1학기를 보낸 대학생 박채 연 씨. 그는 6개월 내내 ‘주말 같은 매일’을 보내는 어머니가 참 안쓰러웠다. 회사원 아 버지는 재택근무, 고등학생인 남동생도 온라인 개학을 하며 박 씨 가족 모두가 집에서 생활한 것이다. 가족이 나름대로 돕는다고 도왔지만 살림을 꾸리는 어머니는 갈수록 녹초가 되는 날이 늘었다. 어머니는 “사람 3명 늘었는데 집안일은 5배 이상 많아졌다” 며 푸념했단다.

大学生朴彩妍(音)因新型冠状病毒感染症在线开课后,在家度过了一学期。她说:"6个月 来每天都过着'每天都像周末'的母亲真的很可怜。公司职员的父亲在家办公,上高中的弟弟 也在网上开学,朴某一家都在家里生活。虽然家人都有按照自己的方式帮助母亲,但是打点 家务的母亲一天比一天精疲力尽。母亲抱怨说:"增加了3个人,家务活却增加了5倍以上。

빅데이터 분석기관 ‘생활변화관측소’가 2020년 1∼6월 ‘의미가 가장 많이 변화한 키워 드’를 집계한 결과 상위권에 ‘파김치’란 단어가 등장했다. 물론 파김치는 먹는 음식뿐만 6 아니라 원래도 몸이 지친 상태를 뜻해 의미가 바뀌었다고 보긴 힘들다. 연구팀은 “관련 키워드가 확 바뀐 경우”라고 설명했다.

大数据分析机构"生活变化观测所"对 2020 年 1~6 月"意义变化最大的关键词"进 行统计的结果显示,排名靠前的是"葱泡菜"。当然,泡菜不仅意味着吃的东西, 原本还意味着身体很疲惫状态,因此,但很难认为其意义发生了改变。研究组解 释说:"相关关键词发生了翻天覆地的变化。



그런데 코로나19와 달고나 커피는 무슨 상관이 있을까. 연구팀에 따르면 3월 이후 강 도 높은 사회적 거리 두기가 시행된 뒤 빅데이터에서 달고나의 언급량은 평소보다 500 배 이상 치솟았다고 한다. 바로 달고나 커피는“4000번을 저어야 겨우 한 잔이 나온다” 는 우스갯소리가 있을 정도로 만드는 데 품이 많이 든다. 코로나19로 집에 머무는 시 간이 길어진 이들이 오히려 ‘시간을 보낼 수 있는’ 저효율 커피 만들기에 빠져든 것이 다

但是,新冠和焦糖饼咖啡有什么关系呢?据研究组透露,自 3 月份以后,实行高 强度的社会距离制度后,在大数据中,焦糖饼的提及量比平时增加了 500 倍以上。 正是焦糖饼咖啡,"要搅 4000 次才勉强能喝上一杯"的程度,有人这样开玩笑说, 咖啡在制作上费了不少心思。因为新冠肺炎在家待的时间变长,他们反而陷入了 "可以打发时间"的低效率咖啡制作中。

생활변화관측소는 “코로나19로 사람들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도 변화가 생겼다”고 전했다. 예를 들어 ‘중요하다’와 이어지는 ‘○○력’이란 키워드 언급 순위를 살펴보면 2017∼2019년 5, 6위에 불과하던 ‘면역력’이 2020년 그간 부동의 1, 2 위였던 ‘능력’ ‘실력’을 제치고 정상을 차지했다.‘집’과 연관된 감정 중에는 코로나19 이전 35위였던 ‘답답하다’가 코로나19가 도래하며 1위로 급등했다.

生活变化观测所表示"新冠肺炎使人们所重视的价值也发生了变化"。 例如,从 与"重要"相连接的关键词"○○力"的排名来看,2017 年至 2019 年仅排在第 5、6 位的"免疫力"超过 2020 年一直保持第一、二位的"能力"和"实力"占据首位。在 与"家"相关的感情中,新冠肺炎之前,排在第 35 位的"闷闷不乐"随着新冠肺炎 的到来急剧上升到了第 1 位。